골프통증 VDT 증후군 통증치료 생활습관병


직업군에 따라 통증이 찾아오는 경우는 일명 VDT 증후군이라는 것이 있습니다.

이는 컴퓨터를 장시간 사용하는 이들에게 나타나지요.

VDT 증후군이란 컴퓨터, 텔레비전, 휴대전화 등의 기기를 장시간 사용하면 생기는 것으로 1990년대 이후 급속도로 늘어나게 되었습니다.

일종의 생활습관병이지요.

VDT 증후군은 눈의 피로와 함께 어깨 결림, 손발 저림, 목 통증, 두통, 정신적인 스트레스 등의 증상들이 일반적으로 나타납니다.

주로 판매업이나 서비스업에 종사하는 분들도 통증이 나타납니다.

서비스업 종사자는 특히 무릎 통증을 주의해야 하지요.

이는 오랫동안 서 있게 되면 무릎을 구부리거나 펼 때 무리가 갈 수 있고 무릎관절에서 소리가 나고 붓는 등의 증상이 올 수 있기에 그러합니다.

골프를 좋아하는 분들도 통증으로 고생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는 무리한 연습과 잘못된 자세로 인하여 나타나지요.

요즘의 추세를 보면 골프 통증 환자도 몇 년 사이 급속도로 늘어났습니다.

주로 손, 손목, 발목, 무릎, 어깨까지 그대로 전달되므로 관련된 부위의 통증이 심해지는 경우가 있습니다.

골프 통증이 심각해지면 사소한 물건을 잡거나 팔을 들어 올릴 때 등 가벼운 동작에도 팔꿈치 안쪽에 통증을 느끼며 증상이 심해지면 척골 신경이 마비될 수 있기에 초기에 조심을 해야 합니다.

이외에도 직업군에 따른 통증질환을 호소하는 경우는 여러 가지입니다.

하루 종일 앉아서 일하는 사무직의 종사자는 허리 통증을 자주 호소하지요.

About the Author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