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기폐경 증상 여성호르몬 갱년기 증상


조기폐경 가능성으로 인해서 더 이상 아이를 갖지 못할지도 모른다는 사실을 알리면서 큰 충격을 주었는데요.

오늘은 폐경과 조기폐경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폐경이란 여성이 나이가 들면서 난소가 노화되어 기능이 떨어지면

배란 및 여성호르몬의 생산이 더 이상 이루어지지 않는데 이로 인해 나타나는 현상을 말합니다.

대게 1년간 생리가 없을 때 폐경으로 진단합니다.

이러한 변화는 대게 40대 중후반에서 시작되어 점진적으로 진행되는데

이때부터 생리가 완전히 없어지는 폐경이 나타난 이후의 약 1년까지를 폐경 이행기 혹은 갱년기라고 하며 그 기간은 평균 4~7년 정도입니다.

조기폐경은 폐경이 40세 이전에 오는 경우로 아직까지는 양측 난소 수술적 제거, 난소의 방사선 치료, 볼거리, 염색체 이상 심한 영양실조,

자가면역질환, 흡연 등을 그 원인으로 보고 있습니다.

조기폐경의 첫 증상은 생리주기가 불규칙해지는 것으로 초기에는 갱년기 3대 증상인 안면홍조, 야간발한, 불면증이 주로 나타나고

기분의 변화, 질의 건조감, 요실금, 성욕의 감퇴도 있을 수 있습니다.

장기적으로는 심장질환의 발병률이 높아지고 골다공증이 될 가능성도 커집니다.

조기 폐경이 되면, 평균 자연 폐경 나이인 만 50세까지 여성호르몬 치료를 받아야 하는데

그 이후 호르몬 치료의 지속은 전문의와 상의하여 결정해야 하고 호르몬 치료를 통하여 골손실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조기 폐경이 되면 정상적인 배란은 거의 일어나지 않고

여성호르몬 치료를 받고 임신이 되는 경우는 극히 드물어 폐경 여성이 임신을 원할 경우 난자 기증을 받아서 임신하는 것이 일반적입니다.

최근에는 20~30대 여성 중에도 폐경 진단을 받는 조기폐경의 경우가 많기 때문에

여성의 사회적 활동 증가로 출산의 연령이 점차 높아지고 있는 상황을 고려할 때 규칙적이던 생리가 2~3달 건너뛰는 일이 되풀이된다면

가볍게 여길 것이 아니라 병원에 방문하셔서 검사를 통한 좀 더 정확한 원인을 진단받을 필요가 있습니다.

또한 조기 폐경으로 인한 정서적 충격은 매우 큽니다.

임신이 불가능하다는 사실을 심적으로 받아들일 수 있는 여성은 거의 없기 때문에

충격, 분노, 우울, 상실감 등은 조기폐경과 동반되는 매우 흔한 감정들입니다.

젊은 여성들은 나이 든 여성에게서만 일어나는 일이 자신에게 생겼다는 사실에 대해서 많은 스트레스를 받기 때문에 병원의 검사와 진단도 필요하지만

가족들의 많은 관심과 배려, 지지가 필요합니다.

About the Author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