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철 이후 벽 곰팡이 제거방법


오늘은 장마철 이후 벽 곰팡이 제거방법에 대해서 알아보려고 하는데요.

지금이 딱 청소를 해야 할 시기인 것 같아요.

이번에 비는 많이 안왔지만 집안에서 에어컨을 틀고 또 빨래를 돌리고 해서

집안의 공기가 아마도 탁하고 습도가 있어서 곰팡이가 핀집들이 많을 것으로 보이는데요.

한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보통은 락스를 풀어서 사용하시는데요.

저는 락스는 빼고 벅 곰팡이 제거방법을 해보도록 할께요.

이제 주부님들의 손이 바빠질 계절이 되어 버린 듯 하네요.

저희 와이프도 요즘 주말이면 신나게 청소중이십니다.

도와준다고는 하지만 그 또한 쉽지가 않은게 청소인 것 같아요.

장마철이라고 하면 집안에 비가 들어올가봐 항상 문을 닫고 살기 때문에 집안에 습기가 꽉 차서 곰팡이가 살기 딱 좋은 환경이 되는데요.

비가 많이 올때에는 환기도 많이 못 시키고 해서 포자가 한번 발생하게 되면 잡기도 힘든 것이 바로 곰팡이죠.

그럼 이젠 장마철 이후가 되었으니 벽 곰팡이를 제거해보자고요.

맑은 날에는 환기를 시켜주세요. 오늘 같은 날 바람이 잘 불고 햇볕이 강한 날에 모든 창문을 열어서 환기를 시켜주는 것입니다.

곰팡이는 햇볕에 약해서 구석구석 햇볕과 바람이 통하게 하는 것이 좋고요.

하루에 2번 이상 환기를 시켜주는 것이 좋다고 하네요.

또 환기를 시키기 전에 미리 구석구석 바람이 들어가라고 가구 배치를 살짝은 바꿔주시는 것이 좋은데요.

4~5cm의 공간을 두시면 환기시킬때 더욱 습기제거에 좋다고 하네요.

목제가구의 경우에는 왁스를 이용해서 마른걸레로 닦아주몀 습기 방지에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

또 에어컨이나 선풍기를 살짝 틀어서 바람이 돌게 해서 밖으로 나쁜 공기를 빼거나 보일러를 살짝 틀어서 공기순환을 일으키는 것도 좋다고 해요.

또 미리 구석이나 바람이 잘 안 통하는 곳은 장마철 이후가 아닌 이전에 방수 페인트를 칠하는 것도 도움이 된다고 하는데요.

아니면 미리 숯을 활용해서 놓아 두시면 가습기 역활을 해서 구석에서도 습기 제거, 탈취, 미생물이나 곰팡이를 억제하는데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

그리고 공기 정화 능력도 가지고 있어서 곳곳에 숯을 놓으시면 좋다고 하네요.

시중에서 판매가 되고 있는 곰팡이 제거제를 놓아도 좋고 사용해도 좋은데요.

이는 화학성분으로 아이들이 있는 집에서는 사용하기가 조금은 꺼름찍한데요.

이럴때에는 식초나 베이킹소다를 사용하시면 좋다고 하네요.

베이킹소다는 지방산을 중성화시키는 성분이 있기 때문에 불순물을 중화시키면서 먼지와 기름때 곰팡이등을 쉽게 닦을 수 있다고 하고요.

곰팡이의 불쾌한 냄새를 잡을 수 있다고 하네요.

식초는 항균작용을 하며 알칼리성 냄새를 중화시킨다고 하는데요.

악취를 제거하는데 탁월하다고 합니다.

장마철 이후 벽 곰팡이 제거방법은 정말 힘들면서도 어려운 일인데요.

이제 조금만 노력하지면 깔끔한 환경에서 살 수 있을 것 같네요.

About the Author

6 thoughts on “장마철 이후 벽 곰팡이 제거방법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